돈이 들어가려니 별의별... -_-

** 5월에 일어난 일이지만 백업을 위해 디넷에서 복사 -_-


신차인증을 한게 엊그제같은데...
차량이 어느새 만으로도 8년을 넘겼네요...
드디어 세번째 정기검사를 했고....
(매연검사 때 상시4륜이라 무부하검사를 하는데, 기어 중립에 놓고 풀악셀 치는건 여전히 매우 마음에 안듭니다. -ㅅ-)

나이가 나이인만큼 별의별 구석에서 돈을 다 달라고 하기 시작합니다. 허허...

올초에 휠타이어... (휠까지 바꿔서이긴 하지만 여하튼 150...)
봄쯤에는 각종 오일류... (겸사겸사 변속기 마운트와 변속기 오일팬/가스켓까지 갈아엎느라 약 30)
그리고 얼마전은 뜬금없이 머플러와 중통쪽 녹이 갈데까지 가서.... (하는 김에 엔진마운트까지 엎느라고 60)

이제 이정도 했으니 앞으로 몇년은 더 얌전히 살겠구나 하고서는...
주니어를 데리고 처가식구들과 무주를 가는데...


딱!!!!!!!!!!!!!!!!!!!!!!!

(아니 정말 소리가 저렇게 딱!!!!!!!!!!!!!!!!!!!!!!!!)



어헑!!!!!!!!!!!!

뭘 얼마나 쎄게 쳐맞았길래!!!!!!!!!!!!!! =ㅁ=
만져보니 파인 부분은 가운데 동그라미 부분 뿐인데...
안쪽에서 깨져나가서 크랙과... 기포같은게 안에서 생겨버렸습니다... 으어.. -_-
앞유리를 갈면.. 교체도 교체지만 전면선팅도 다시해야 해서 돈 깨지는게 또 어마어마할 것 같아서... 
복구하기로 생각하고서는 방법을 찾아봤습니다만...

이게, DIY 킷을 인터넷에서도 팔긴 파는데... 그거 하다가 유리 말아먹은 사람도 봤고 -_-
덴트집같은데서 유리 복원하는거 한번 가봤다가 실망만 대차게 한 전력이 있는지라, 유리만 전문적으로 작업하시는 업체를 찾아봤습니다.

그래서 다음날 오전 방문하신다길래 그럽시다 하고서는...
사진을 보내보고 견적을 받으니 7만원.. 으어어.. -_-

여튼..
다음날 오셔서 30분정도 작업을 하시더군요.
그 결과...



오른쪽에 저 실기스 같은거만 남고 깔끔해졌네요...
워낙 깨지기를 찰지게-_-깨져놔서 저렇게 되는 것 까지가 한계라고 하더군요.
어두운 곳에서는 아예 안보이고... 불빛을 옆으로 비춰봐야 보일정도이니 그리 나쁘지 않겠다 싶습니다.
주행 때도 거의 신경쓰이지 않는 수준이 됐고요.

무엇보다, 크랙이 더 자라지 않게 하는게 주목적인지라... 음...

다시한번 깨닫는 진리...
'작업은 선수에게' -_-


PS.
그리고.. 블박에 녹화된거 뭐 없나 찾아보는데....
아놔.. 앞 QHD, 뒤 FHD의 고화질 2채널 블박은 32GB갖고는 정말 택도 없는거였군요... -_-;;;
녹화시간이 정말 얼마 안되더란.. T_T

128GB 주문 넣었습니다... T_T 아오....


PS2.
며칠 후 경화후에 보니....
유리와의 굴절률 차이로 인해서 그 부분에서는 상의 일그러짐이 좀 있습니다만 눈에 매우 거슬릴 정도는 아닙니다.
완전히 안보이는 복원이야 불가능하다고 하니 이정도 선에서 만족. 70(유리+썬팅)을 7로 줄인것만 해도 어디냐 싶...


PS3.
업체는.. 검색엔진에서 "서울 출장 유리복원 카글라스" 정도로 검색하시면 줄줄이 나올겁니다.

덧글

  • 로리 2018/07/06 11:54 # 답글

    그래도 큰 사고 없어서 다행이네요
  • Adolf Kim 2018/07/06 14:09 # 답글

    그 QHD 전면, FHD 후면 2채널 블박이 정말 이벤트 녹화 최소로 해놔도 딱 4시간 갑니다. 덕분에 대관령 안개 이니셜D 영상을 놓쳤습니다.T_T
댓글 입력 영역